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2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학대피해 장애아동, 갈 곳없어 원가정 복귀

 

쉼터 보호 요청 수용률 50%, 보호까지 최대 180일

강선우 의원, “장애아동 별도 쉼터 설치·지원 필요”

 

 

 

  # 자폐성 장애를 지닌 10살 A군, 정신장애가 있는 엄마로부터 반복적으로 폭행을 당했지만 학대피해아동쉼터에 들어가지 못했다.

중증 자폐성 장애로 타인을 해칠 수 있어 입소를 거부 당했기 때문이다. 결국 자신을 때리던 집으로 돌아간 A양은 주간보호센터를 이용하라는 조치만 받았다.

# 지적장애가 있는 14살의 B양은 어머니의 건강이 좋지 않다. 부족한 돌봄의 손길에 비위생적 환경에 방치된 것도 모자라, 아버지로부터 수시로 폭행을 당했다.

분리보호를 위해 아동보호전문기관과 지자체 등에서 나섰지만, 피해 아동의 폭력 성향으로 신변처리가 어려워
학대피해아동쉼터에 들어가지 못했다. 마땅한 보호시설이 없으니, 결국 자신을 때린 아버지가 있는 집으로 돌아갔다.

장애아동학대피해를 당해도 자신이 지닌 장애로 인해 쉼터 등 보호시설에 입소하지 못해, 자신을 때린 부모가 있는 가정으로 돌아가야 하는 실정이다.

6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강선우 의원(더불어민주당)이 보건복지부에서 제출받은 “학대피해 장애아동 분리보호 조치 현황”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중앙장애인권익옹호기관이 접수 및 처리한 장애아동 학대 건수는 약 370건에 이른다.

문제는 이중 14건에 대해 학대
피해아동쉼터 보호를 요청했으나, 이중 절반에 이르는 7건이 수용되지 않았다는 것이다.

최초 신고접수부터 보호까지 소요되는 시간 역시 더디기만 했다. 최근 3년간 신고접수부터 보호까지 소요된 일자는 평균 48일에서 최대 180일까지 걸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쉼터에 입소하지 못한 아동은 아동보호시설·장애인 단기보호시설·365 돌봄셈터로 입소하거나, 원가정으로 복귀하기도 한다.

강 의원은 "
장애아동의 경우, 학대피해쉼터에서 잘 받아줄 수 없는 탓에 여기저기를 떠돌다가 원가정으로 복귀하거나 심각할 경우 정신병원으로 입원하기도 한다“며 "학대피해 장애아동에 대한 별도의 쉼터 설치 및 지원을 위한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이를 위한 예산을 복권기금이 아니라 일반회계로 편성하는 등 특단의 조치를 내려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출처 : 에이블뉴스]

[관련기사 : http://abnews.kr/1Rns]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 장애인 시켜 '노예 방송'..."말 안 들으면 벽돌 폭행" file 장애인권익 2021.04.22 6
37 "겨울엔 안했어요, 그땐···" 승려 성폭행 입증한 장애여성의 말 장애인권익 2020.11.17 47
36 장애인 학대 없는 울산을 위한 새로운 노력 file 장애인권익 2020.10.19 37
35 장애인 학대 ‘72시간 내 조사 원칙’ 무색…최대 9개월 걸려 장애인권익 2020.10.06 29
» 학대피해 장애아동, 갈 곳없어 원가정 복귀 장애인권익 2020.10.06 29
33 '두 얼굴의 목사' 장애인 학대·보장급여 가로챘다가 구속 장애인권익 2020.09.17 33
32 17년간 지적장애인 성·노동력 착취.. 법원 "무죄" file 장애인권익 2020.09.14 20
31 “저는 예비살인자” 장애인부모의 통곡 file 장애인권익 2020.09.01 20
30 코레일, 청각장애인 채팅상담 서비스 도입 file 장애인권익 2020.07.21 23
29 울산 1인당 '장애인학대 상담·지원' 특·광역시 두번째 file 장애인권익 2020.07.15 30
28 조폭 행세하며 지적장애인 집단폭행 장애인들 구속 장애인권익 2020.07.15 32
27 코로나19로 휴관했던 사회복지시설, 20일부터 운영 재개 장애인권익 2020.07.13 35
26 한눈에 보는 2019 장애인학대 주요통계 file 장애인권익 2020.07.13 49
25 정신장애인 옥죄는 ‘장애인복지법 제15조’ 삭제 압박 장애인권익 2020.07.10 43
24 장애등급제 폐지, 기초수급 박탈 ‘불안’ 장애인권익 2020.07.10 29
23 19년간 가두리양식장서 지적장애인 노동력 착취 업주 검찰 송치 file 장애인권익 2020.07.10 14
22 울산 학대피해 장애인 보호시설 ‘곁애’ 개소 장애인권익 2020.04.08 41
21 [경상일보](기고)성적 지상주의가 장애인 학대를 둔감하게 한다 장애인권익 2020.03.06 35
20 가출 지적장애인 사기 범행에 이용한 2명 집유 장애인권익 2019.11.07 53
19 지난해 장애인 학대 의심사례 1,835건 달해 장애인권익 2019.09.26 53
Board Pagination Prev 1 ... 2 Next
/ 2